본문 바로가기

문화 바라보기/공연 바라보기

요즘 보고 있는 미드, 더 클로저(The Closer)



PMP 를 구입한 이후로 매일 아침 저녁 출퇴근 길에 소설책을 보던 습관 대신 PMP 를 꺼내 미국 드라마나 영국 드라마를 보는 것으로 일상이 바뀌었습니다.
미드는 2007년에 처음 접했는데 그 후로 꾸준~히 이것저것 보고 있는 것 같네요. ^^;
히어로즈(Heros)는 지난달까지 나온 것까지만 보고 한 주 기다리기가 힘들어 빅뱅이론(Bigbang Theory)을 보기 시작해, 그것두 가장 최근 나온 것까지 보고 또 한 주 기다리기 힘들어 무엇을 볼까 여기저기 뒤적거리다가 더 클로저(The Closer) 란 미드를 발견했습니다 ^^

전 공포물을 싫어 하진 않지만, 귀신이나 괴물 나오는 것은 즐겨 봐도 살인 사건이 관련된 영화는 왠만하면 보지 않거든요.
영화속 주인공들이 칼에 찔리거나 어떤 급작스런 사고를 당하거나 뭐 등등의 잔인한 장면이 나오면 극장에서건 집에서건 상관 없이 혼자서 온몸을 불에 타는 오징어처럼 비틀면서 못견뎌 하거든요;;
사실 제 키와 덩치에는 맞지 않는 행동일지도 모르겠지만 저도 모르게 감정 이입, 그 장면에 대한 몰입에 의해.. 제가 그 상황을 겪는 것 같아서 도저히 참을 수가 없다는;;
암턴 그런 이유로 범죄 수사물이나 잔인한 장면이 많은 영화, 드라마는 잘 안보게 되는데..
어쩌다 범죄수사물인 이 드라마를 선택하게 됐는지.. 저로써도 신기할 따름이라죠^^;
네이버 블로그에 어떤 분이 이 드라마에 대해서 쓴 글 중, 처음 한두편을 보곤 별로 재미 있는지 몰랐는데 가면 갈 수록 드라마 여주인공, 브랜다 리 존슨 국장의 사건 해결 능력과 언변, 그리고 여성으로써 수사국장에 있음으로써 생기는 여러 일을 잘 헤쳐 나가는 점이 너~무 좋다는 평을 보고 바로 선택해버린;;;

전 주인공이 난관을 헤쳐 나가고 주위 사람들로부터 처음엔 배척 당하다가도 나중엔 실력으로 모든걸 입증하면서 주위 사람을 자기 사람으로 만드는 .. 뭐.. 그런 스토리를 꽤나 좋아 하거든요 ㅎㅎ


드라마 속 브랜다 리 존슨 국장의 능력은 정말 반할만 합니다 +_+
범인을 궁지로 몰아가는 심달(심문의 달인 =_=)이라고 부를만 하죠. 그리고 사건 현장에 도착하는 즉시 소속 부하들에게 빠르고 정확하게 일처리를 할 수 있도록 한 명 한 명에게 순식간에 명령을 내리는 모습. 평범하게 지나치는 말들, 상황들 속에서 범죄의 실마리를 풀어가는 능력+_+
다른 범죄 수사 드라마는 거~의 본 것이 없지만(그 유명한 CSI 시리즈도;;) 이 드라마는 말 그대로 브랜다 리 존슨 국장의 원맨쇼 드라마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ㅋㅋ
현실 세계에선 거의 불가능한 얘기겠지만 높은 자리에 있을 수록 주위 사람들과의 정치에 관심을 가지게 마련인데 그런 정치는 모~두 배제 하고 순수하게 범죄를 풀어나가기에만 애쓰는 모습에 궁지에 몰리기도 하고 오해도 많이 받고 시기와 질투도 많이 받지만 그런건 죄다 무시하고 모든 초점을 자신의 일에만 두는 점은 배울만 하다고 생각해요. ^^
정말 쉬운 일이 아닌데 말이죠;; 드라마니 가능하단 생각? ㅋㅋ
무엇보다 말빨 하나만큼은 배워두고 싶다는!! ㅎㅎ


위 사진은 드라마에 나오는 남자 주인공들 중 가장 맘에 드는 데이빗 게이브리얼 경사의 모습인데.. (좌측에 밥샵처럼 생긴 경찰 말고 가운데에 있는 흑인 배우요 ㅋㅋ)
큰 눈에 학구적인 분위기를 살짝 풍겨 주면서 브렌다 리 존슨 국장 옆에서 보조 역할을 주로 하는데, 3시즌까진 이렇다 할 카리스마는 보여주지 못했는데 8살 흑인 아이가 성폭행 당하고 살해 당하는 사건을 처리하는 모습에서 인간적인 모습을 처음 발견했다고 할까요.
사실 경찰이라는 직업이라서 나오는 범죄자들마다 죽도록 때려 주고 싶은 인물들이 대부분인데 참아내는 모습만 보여줬는데 이번엔 제대로 버닝 해주더군요.
완전 확 빠져 버린 ㅎㅎ;; 그런 점이 제대로 인간적이죠. ^^
물론 경찰로써의 본분을 잊고 폭력을 가한 점 때문에 징계도 받고 이래저래 개인적으론 손해를 많이 보게 됐지만 그래도 그 범죄자는 정말 맞아 죽어도 싼녀석이었으니-_-

아, 감정 실려서 글 쓰고 있는 ㅎㅎ;;

암튼 이번 주 일요일이 자격증 시험이라 출퇴근 시간에 PMP 역할을 MP3 플레이어 역할로 대신하고 자격증 관련 책을 읽으면서 다니고 있지만 시험이 끝나는 즉시 바로 다시 나머지 부분을 보려구요 ㅎㅎ
이것두 거의 다 봐가는 지라.. 다음번엔 Kyle XY 보려고 다운로드 해둔;;
하핫;;

오랜만에 드라마 얘기를 했더니 쓸 말이 너무 많군요.
이쯤해 둬야겠다는 ^^;;

아참, 글 마지막에 묻고 싶은 점!
제 이웃 블로거 분들, 또는 이 글을 읽어 주시는 분들은 어떤 미국 드라마, 또는 영국 드라마, 또는 그 외의 일드, 중드 등등을 보시나요?
추천 좀 해주세요 ^^



  • 앗, 저 1등?ㅋㅋ;

    최근에 보고있는 드라마가 없으므로 추천해드릴 게 없네요;;;
    허허허;;;

    마냥 책만 읽고 있는 요즘이라^^;

    • 그럼 책 추천해주셔요~
      뭐가 잼있어요? ^^

    • 음, 최근에는 베스트 셀러 중에는 신경숙씨의 "엄마를 부탁해" 보고 미친듯이 펑펑 울었구요;
      마음을 다스리기 위해서 열심히 법정 스님의 무소유를 보고 또 보는 중이라믄스 ㅎㅎㅎ
      아어, 심란한 봄이군요!

    • 무소유라 ㅋ
      고딩 때 읽었던;;
      그 땐 참 좋았는데..
      지금 읽으면 또 다른 생각, 또 다른 느낌으로 읽어지겠죠? ㅎㅎ

  • 익명 2009.02.25 1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어제 시험 치고 왔어요^^
      응원해주셔서 잘 친 것 같군요 ㅋㄷ
      블로그에 시간 많이 투자하셔서
      다른걸 하실 여유가 없으신건가요? ㅋㄷ

  • 요즘 드라마 보는 시간도...
    영화 볼 시간도 없는데 말이지요 --;;
    요래요래 폐인처럼만 지내다 보니 ㅋㅋㅋㅋ
    주변에 외국 드라마를 즐겨 보는 사람이 많네요.
    스토리를 얘기해줘도 도통..... 외계인이 되어 버린다는....
    바쁜 것 좀 끝나면 문화 생활 좀 가득해야겠어요 ㅋ

    • 정신 없이 바쁘신데 미드 볼 여유까지 되신다는건
      말이 안되는거니깐요^^
      여유 생기시면 이것저것 한번 챙겨 보세요^^
      그 때 추천해 드릴께요~ ㅋㅋ

  • 저도 미드나 영드 보고 있는데요..
    전 여자인데도 불구하고 치고 박고 싸우는걸 좋아해서
    24시를 가장 좋아한답니다.
    그리고 다래님처럼 히어로즈 보고 있구요..

    최근에는 멘탈리스트가 인기 있다고 하던데 제 취향은 아니더라요.
    수사물을 너무 봐서 이제 질리더라구요~^^

    • 제가 이 댓글을 보고
      바로 24시 다운로드 하고 있다는 ㅋㅋ
      시즌이 많이 나와서
      느린 속도로 24시간 컴터 켜놓는 식으로 받고 있어요 ㅋㅋ

      하핫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5 1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역시 석호필 ㅋㅋㅋㅋ
    요샌 바빠서 못봐요 ㅎㅎ 대신 독서중이랍니다 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5 19: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클로져 ㅎㅎ 서랍속에 초콜릿 숨겨두는 여주인공 ㅎㅎ
    사건현장에 꽃치마입고 나타나서 진짜 허걱했는데.. 저도 예전에 봤던 ㅎㅎ

    미드의 제왕은 몽크죠!!! 몽크와 고스트앤 크라임. 전 기다리고 있답니다.
    몽크가 돌아오길. !!!

    • 네!
      저도 그 초콜릿 때문에
      퇴근길에 초코파이 산 것만 해도...
      몇 박스가;;; ㅎㅎㅎ

      몽크도 잼있나봐요?
      한번 봐야겠군요 ㅎㅎ

  • 저도 히어로즈 시즌3까지 보고 쉬고있습니다.^^
    클로저 많이 보는 듯 하더군요. 제 친구녀석이 하우스인가? 의학드라마 받아 보던데
    저는 의학드라마 같은 수술장면 좀 싫어하거든요...ㅡㅡ"
    그래서 쉬고있답니다.ㅎㅎ

    • 저두 히어로즈 다 봤다는 ㅋㅋ
      너무 잼있죠 ㅎㅎ
      점점 머리 아프긴 하지만 ㅋ

      의학드라마;;
      저도 수술 장면 때매 패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6 0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미드는.... 볼때 몰아서 봐서;;; ㅋㅋ
    이것도 촘 봐야겠는데요?! +ㅁ+

    • 저도 미드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보는게
      시즌이 완료 되었냐 안되었냐 인데요 ㅋㅋ
      다 찾아 보기 힘들어서 ㅎㅎ

      한번에 몰아봐야죠 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6 1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흐 ㅋㅋ
    전 한국 드라마조차도 많이 안 보는 편이라-_ ㅠ
    딱히 추천해 드릴만한 것이..ㅠㅠ ㅋㅋㅋ

    그나저나 아~ PMP로 요렇게 보시고 부러와요-_ ㅠ 킁킁~

    • 아하핫;;
      PMP 로 보는거 부러워해주시니
      좀 더 자랑할까요? ㅋㅋㅋ

      흠.. 일단 좀 참고 ㅋㅋ

      그나저나,
      스킨 수정 해보시고
      잘 안되면 말씀해주셔요^^

  • pmp 구입하시고 책 -> 미드로 바뀌셨다는데 공감했습니다~ㅋㅋ
    저는 아침에 지하철에서 메트로 지하철 신문을 읽거나 핸드폰 dmb를 봐용~^^

    미드는 ㅠ 한동안 봤었는데 너무 오래전이라...
    그냥 심심할때 꽃보다남자랑 무한도전같은거 다운받아서 봐요~^0^

    • 왠지.
      지하철에서 꽃남 보려니 좀 그래서;;
      어차피 안보고 있는거 끝나고 나면 몰아서 받아 보려구요 ㅋㅋㅋ

      지난주부터 카인과 아벨이란 드라마를 보기 시작했는데
      참 잼있더라구요 ㅎㅎㅎ
      보람님도 한번 봐봐용ㅎ ㅎㅎ

  • The Blue. 2009.02.26 1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포스팅이 정말 깔끔하십니다.
    미드 전문 잡지에 실린 기사같아요.
    저도 히어로즈는 재미있게 봤는데 아쉽네요.
    클로저 기회되면 한번 보겠습니다. 좋은 미드 추천해주셔서 감사드려요

    • 헉!!!!!!!
      제 부족한 글을 이렇게 칭찬해 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다는;;;
      기사처럼 안보이게 하려고 중간중간에 이모티콘과 ㅋㅋ 질 ㅎㅎ 질 을 남발했는데^^;
      부끄러워요 ㅠ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6 2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시간도 컴퓨터가 느린지라(...) 한창 프리즌 브레이크때 보고...요즘은 안본답니다ㅠ_ㅠ...
    조만간 돈 모아 PMP사서 더 클로저나 봐야겠다는... 재밌을거 같네요 @_@!
    OCN에서 해주는 csi는 잘 봤던 기억이..ㅎㅎ 역쉬 글 참 잘쓰셔요 -_-d!

    • 헉;;
      제 부족한 글을 잘 쓴다고 해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고; 부끄럽군요^^;;;

      미드 찾아 보시게 되면 말씀해주세요~
      이것저것 추천해드릴께요 ㅎㅎ

  • tv가 없어서... 한국 프로그램도 못보고 있답니다...ㅋ

  • 음...전 그저 꽃보다 남자로만 ...;;ㅋ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2.28 2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라마를 별로 좋아 하지 않아서 인지
    그 유명한 '프리즌 브레이크'말고는 미드를 본 기억이 없네요 ^^;ㅎㅎ

    • 그런가요?
      그래도 프리즌 브레이크는 참 많은 본들이 보시네요 ㅋㅋ
      잼있긴 하죠? ^^
      석호필이 게이만 아니었음 더 좋았을텐데;

  • CSI를 좋아해서 그런지 클로저는 좀 평이해 보여서 끝까지 본적이 없었어요. 한번 봐야 겠네요^^

  • 아, 재밌겠네요 ㅎ 전 요즘 영드 닥터후를 보고있답니다^^
    타디스라는 오래된 전화박스...를 타고 시간여행....외계인 등장....ㅎㅎ 제 취향이라...재밌게 보고있어요
    조만간 포스팅 할 예정인데 트랙백 날릴께요 ^^

    • 엇!
      잼있나요?
      전 Kyle XY 다 보고
      오늘부터 24 새로 보기 시작했어요 ㅎㅎㅎ
      닥터후도..
      포스팅 해주시면 읽어 보고 저도 봐볼까 생각중^^

  • 라이투미-얼굴표정으로 거짓말을 가려냄
    레버리지-현대판...음...로빈훗???훗......ㅡ,.ㅡ;;;
    멘탈리스트-오~~ 주인공님 최고!!!!!!!!! 완전 완소!!!!!
    라이프-12??13??년인가 후에 누명이 벗겨져서 다시 경찰 복귀, 완전 4차원 유머에 푹 빠져요
    번 노티스-정보기관에서 퇴출된후 사건들 해결해 나가면서 왜 퇴출됐는지 알아감. 2시즌 마지막편은 완전 영화
    미디엄-아줌마가 죽은사람들에 관해 꿈을 꿔요~ 여기도 완소 남편..ㅋㅋㅋㅋㅋ

  • sniper 2009.06.12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팬이라 반갑네요. 저역시 좋아하는데 시즌 5가 개시했나요? 브렌다와 주변인물들의 아웅다웅. 거기에 수사까지. 슈퍼우먼이죠. csi는 솔직히 지겹더군요. 왠지 강의분위기가 수사물이 아닌듯. 슈퍼네츄럴4도 지겹고 상종가인 멘탈리스트 정이 안가고. 코믹안들어간건 안봅니다 ㅎㅎ. 빅뱅이론이나 브레이킹베드? 봐보려 합니다. 추천하라면 푸싱데이지, 닙턱. 라이프 시즌1, 샤크 시즌 1. 덱스터 시즌1

  • 음.. 수사물을 안 좋아하시는군요. 저와는 반대 취향이실지도... ^^;
    아무튼 제가 재미있게 보는 드라마는...
    Lie to Me
    Dexter
    Criminal Minds
    Medium